전체기사

동아ST, 지난해 순이익 흑자 전환... 매출 6122억·영업이익 44.5% '껑충'2020-02-14 16:36:00

[쿠키뉴스] 한성주 기자 =동아에스티가 지난해 순이익을 흑자로 전환했다.

동아에스티의 지난해 영업(잠정)실적에 따르면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650억3500만원으로, 전년동기 당기순이익 175억6100만원에 비해 270.3% 증가했다. 매출액은 6122억4900만원으로, 전년동기대비 7.9%, 영업이익은 569억6600만원으로 전기대비 44.5% 증가했다.

회사측은 전문의약품 분야의 매출 증가가 두드러졌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전문의약품 매출은 전년 매출 2988억원에서 6.8% 증가한 3193억원을 기록했다.

품목별로 보면 ▲기능성소화불량치료제 ‘모티리톤’이 27.1% 증가한 271억원 ▲위염치료제인 ‘스티렌’이 9.2% 증가한 204억원 ▲손발톱무좀치료제 ‘주블리아’가 52.2% 증가한 182억원 ▲소화성궤양치료제 ‘가스터’가 58.7% 증가한 167억원 ▲당뇨병치료제 ‘슈가논’이 43.8% 증가한 142억원 등의 실적을 올렸다.

아울러 해외수출은 전년대비 13.5% 증가한 1591억원으로 나타났다. ▲음료 ‘캔박카스’가 26.6% 증가한 905억원 ▲인성장호르몬 ‘그로트로핀’가 3.4% 증가한 279억원 ▲결핵치료제 ‘크로세린’은 30.8% 증가한 114억원을 기록했다.

한편, 의료기기 및 진단 부문 매출도 전년대비 12.1% 증가한 815억원으로 집계됐다.

castleowner@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