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평가자료 제출 편의성 향상…심평원, ‘E-평가자료제출시스템’ 평가항목 확대2016-07-05 14:06:00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은 평가자료 제출 인프라 개선을 위한 ‘E-평가자료제출시스템’(전자의무기록 기반의 평가자료 제출서비스)을 확대 오픈 했다.

심평원은 2014년 유방암 등 4개 평가항목·11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E-평가자료제출시스템을 통한 평가자료 제출서비스 시범사업 후, 올해 7월4일부터 전체 평가항목(11개: 대장암, 유방암, 급성기뇌졸중, 허혈성심질환, 폐암, 위암, 폐렴, 수술의 예방적항생제, 의료급여정신과, 혈액투석, 중환자실), 141개 의료기관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평가지표 모니터링, 다양한 통계 및 평가결과 조회 등 의료기관의 평가 업무처리가 편리해진다.

‘E-평가자료제출시스템’은 ▲의료기관 전자의무기록(EMR)과 평가조사표 자동연계 ▲평가자료 실시간 작성·관리 및 평가지표 즉시 산출 ▲다양한 통계자료 생성, 의료진 등 관계자와의 소통기능 추가 등이다.

심평원은 올해까지 141개 대상기관에 무료로 시스템 설치와 기술 지원을 할 예정으로 이 시스템을 이용하면 사전에 의료 질 관리가 가능하고, 평가자료 제출관련 행정부담이 감소하기 때문에 시스템을 설치한 기관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 심평원은 올해 10월부터 요양기관 업무포털의 일부 서비스(적정성 평가)를 ‘E-평가자료제출시스템’으로 통합?운영해 모든 의료기관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심평원 이기성 평가1실장은 “이번 서비스 확대를 계기로 의료기관에서 평가 자료를 편리하게 제출하고, 자율적인 의료 질 관리를 통해 의료서비스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민규 기자 kioo@kukinews.com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