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경방신약·한솔신약 48개 품목 판매 중지·회수2022-06-02 17:37:00

충북 청주시 오송읍 식품의약품안전처.   쿠키뉴스 자료사진

2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약품 제조업체 경방신약이 제조한 ‘경방갈근탕액(갈근탕액)’ 등 41개, 한솔신약이 제조한 ‘배낙스정’ 등 7개, 총 48개 품목에 대해 잠정 제조·판매 중지하고 회수 조치했다.

조치 대상은 모두 일반의약품이다. 이번 조치는 내부고발 또는 식약처 자체 기획으로 해당 2개 제조업체에 대해 현장점검을 실시한 결과 △제조방법 임의 변경 △변경신고를 하지 않고 첨가제 등 변경 △제조기록서 거짓 작성 등 약사법 위반사항을 확인한 데 따른 조처다.

식약처는 ‘의약품 안전성 속보’를 의·약사와 소비자 단체에 배포해 조치대상 48개 의약품에 대한 사용을 중지하고 유통품의 신속한 회수 등 협조를 요청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의약품 제조소에 대한 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안전하고 효과적인 고품질의 의약품이 국내에 공급되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성주 기자 castleowner@kukinews.com
  • 동국제약
  • 종근당
동국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