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애교살인줄 알았는데 눈밑 지방?2013-09-10 09:49:00


[쿠키 건강] 눈은 인상을 결정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때문에 작은 눈을 크게 만들거나 비대칭인 눈 모양을 맞춰주는 등의 수술을 고려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러한 수술은 주로 위쪽 눈꺼풀을 절개하고 봉합하는 경우가 많은데 얼굴의 인상을 위해서는 위쪽 눈꺼풀 못지 않게 아래 눈꺼풀 즉 하안검의 모양도 매우 중요하다.

아무리 눈매가 예뻐도 눈밑이 그늘지면 좋은 인상을 주기 힘들다. 눈밑에 두툼한 지방이 자리잡고 있으면 돌출된 피부 밑이 그늘져 보이고 다크서클이 도드라져 보일 뿐 아니라 눈물 고랑이 만들어지면서 눈가가 처져 보이고 주름이 생긴다.

눈밑 지방은 나이가 들수록 눈가 주름을 심화시키는 원인이 되는데 간혹 본인의 눈밑 지방을 애교살의 일종으로 여기고 방치하는 경우도 있다. 따라서 나이가 들수록 눈밑이 불룩해지거나 남들에 비해 눈밑이 불룩하다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아 보는 것이 좋다.

◇눈밑 지방, 나이와 상관없이 젊은층에서도 나타날 수 있어= 눈밑 지방은 안구를 받치고 있는 지방층으로 누구에게나 있는 정상적인 구조물이다. 정상적인 경우 눈밑 지방은 피부와 눈 둘레의 근육, 안구를 둘러싼 구조물 등이 단단히 막고 있기 때문에 겉으로 드러나 보이지는 않는다. 그러나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혹은 선천적으로 눈 주위의 탄력이 떨어지게 되면 주변 조직이 느슨해지면서 지방층들이 밀려나와 눈밑이 불룩하게 돌출된다.

이러한 눈밑지방은 피부 노화로 눈가 탄력이 떨어지면서 더욱 심해질 수 있다. 이렇게 눈밑에 과도하게 쌓인 지방은 그 자체로도 미용상 보기 좋지는 않지만 주변에 눈물 고랑이 생기면서 눈가 주름을 발생시킨다. 더불어 나이가 들어 보이는 것은 물론이고 피곤해 보이는 인상을 주거나 고집스러운 느낌을 줄 수 있다. 또한 2차적으로는 다크서클의 원인이 되므로 치료가 필요하다.

눈밑 지방은 원인별, 형태별로 치료에 차이가 생기므로 정확한 진단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눈밑 지방을 없앤 뒤 어색한 인상을 주거나 오히려 나이 들어 보이는 인상을 주지 않으려면 눈밑 지방과 애교살을 잘 구분하여 원래의 애교살을 살리면서 눈밑 지방을 없애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서로 분리돼 있는 경우 진단이 쉽지만 눈밑 지방이 애교살 바로 밑에 있거나 전체적으로 눈이 부은 듯한 부종형의 경우 진단이 어려울 수 있으므로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서는 본인에 상태를 정확히 알고 이에 따른 치료를 받아야 한다.

◇애교살 살리면서 지방 세밀하게 제거해야= 눈밑 지방이 애교살 바로 밑에 쌓이거나 애교살을 만들기 위해 지방이식을 하면서 눈밑 지방과 애교살이 두툼하게 돌출된 것을 눈밑 지방 중 ‘애교살 융합형’으로 분류한다. 애교살 융합형의 눈밑 지방은 지방 축적 외에 눈 둘레의 근육이 과도하게 발달하면서 생기기도 하는데 이 때는 눈밑 지방을 제거하거나 재배치 한 뒤 보톡스를 이용해 근육을 줄여 주는 치료를 병행하기도 한다.

이러한 눈밑 지방을 기존에는 외부 피부를 절개해서 수술해 수술 부위에 흉터가 남고, 눈밑 흉터부위의 붉은 증상이 길게는 6개월 이상 지속되기 때문에 불편함이 많았다. 또 자칫하면 눈밑의 애교살도 함께 없어져 눈매가 부자연스러워지거나 눈꺼풀이 겉으로 말리거나 짧아지는 안검외반 등의 부작용이 생겼던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최근에는 레이저를 이용해 결막 안쪽을 미세하게 절개해 흉터 없이 눈밑 지방을 제거하고 재배치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레이저를 이용한 결막 절개식 방법은 수술 후 일주일 이내면 회복이 되어 일상생활에 거의 지장이 없으며, 눈매의 변화 없이 애교살을 유지하면서 자연스럽게 눈밑 교정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시술 시간도 30분 내외로 짧은 편이며 시술 다음 날부터 세안이 가능해 일상 생활에 지장을 주지 않는다.

그러나 눈밑 지방제거, 재배치술은 기본적으로 개개인의 눈밑 골격, 근육과 결막, 눈밑 지방의 형태, 피부탄력 등을 고려해 연령, 형태별 최적의 시술을 결정해야 한다. 그래야만 수술 후 시간이 지났을 때 눈 아래가 다시 불룩해지는 현상이 없으며 지방을 과도하게 제거한 데 따른 꺼짐 현상도 예방할 수 있다.

김형수 웰스피부과 원장은 “눈밑 지방은 중년층에서는 주로 노화로 인한 피부 탄력 감소로, 젊은층에서는 유전적인 원인이나 잘못된 생활 습관 때문에 나타나는데 그 형태는 매우 다양하다”며 “다양한 원인에 따라 눈밑 지방의 형태도 다르게 나타나는 만큼 정확한 진단을 받고 자신의 눈밑 상태에 맞는 방법으로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장윤형 기자 vitamin@kukimedia.co.kr

SPONSORED